./../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목록으로 가기..       리히텐스타인 왕가의 보물
 

설 연휴라서 편히 딩굴딩굴 하려 했는데
갑자기 쓸쓸하단 생각이 밀려온다.

누구나 가끔씩 이런거겠지만 이럴때 집안에 멍하니 있기도 그렇고
연휴중 하루는 미술관을 가려고 했던차에 전부터 가야겠다고 생각해서 고궁박물관으로..
가는김에 서울시립 미술관도 겸해서 들렀다가 오면 딱 좋기도 하고
(연휴중 하루는 연극 한편 보려고 했는데 이번 연휴는 안보는것도 괜찮을거 같다.)

리히텐스타인 왕가의 보물
서울 절반만한 작은 국가라는데 돈이 많아서 유럽 전역에 땅을 사기도 하고
유럽 봉건주의시절 제후 같은 류였나 본데 왕이라 해도 되는건가?

국립고궁박물관 특별전은 비교적 작은 공간 두어곳에 전시하길래 큰 기대를 하지 않았는데
엄청난 양을 전시하고 있어서 규모에 놀랐다.
거기에 상설전시관도 훌륭한데 모든것을 무료관람
(사람들이 세금을 내기때문에 공공기관에서 운영하는 예술 문화 관련은
저렴하거나 무상으로 해서 많은 사람들이 보게 해야 한다고 생각함)

연휴라서 그런지 사람들이 좀 많았지만 작품들을 감상하는데는 크게 지장없다.
(이번보다 그지같은 피카소큐비즘이 훨씬 사람이 많던데 누군가 보라고 강요하는건지 에휴)

작품들의 품질은 권력으로 짖눌러서는 탄생할수 없는 어떤 욕망(돈)의 힘이 느껴진다.
(품질이 수백년전 제품이란게 믿겨지질 않을정도임)

고궁박물관의 상설 전시 작품도 조선왕들것들이라 그 품질이 어마어마한데 유럽쪽 왕가 것들은 또 다르다.

10일까지니 이번 연휴중 한두시간 내서 꼭 봐보길 권함(이정도 규모는 손쉽게 볼 수 없음)
아이들 등쌀에 쫓기듯 움직이는것은 서로 망하는것이니 가급적 여유있게 관람하시길..

참고로 아래 사진은 듬성 듬성 몇개를 찍은것일뿐 전체 양에 비하면 매우 적은 양임


































































이 동내는 명절 연휴인데 길이 왜 이렇게 지저분한지
공사를 안하는 날이 없는 사람 살기엔 좋지 않은 곳

[일년52주미술관프로젝트]
국립고궁박물관은 경복궁옆에 붙어있는 곳으로
무료 관람이면서도 전시된 품목이 대단히 많고 거대한 박물관은 아니지만
특별전도 함께 할 수 있는 공간도 있을정도로 제법 크며
지루함 없이 오래도록 관람할 수 있다.

충실한 설명등으로 궁금증을 어느정도 해소 하며 관람할 수 있지만
양이 많다보니 하루에 모두 본다는 것은 조금 무리일 수 있다..
곳곳에 쉴 의자가 있더라도 무리하지 말고 조금씩 지인 혹은 가족이 와서 보기에도 매우 좋아보이지만
경복궁 안에 위치하고 있기때문에 그 안에선 먹을게 특별히 없다는 아쉬움이 있다.
(국립중앙박물관같이 먹을곳은 거의 없음)

이곳에서 한두어시간 가볍게 관람한 후 궁을 나오면 온 사방(인사동,서촌등)이 먹을것들 천지니
그런곳에서 맛난거 먹으면 기본좋은 하루가 마무리 되는 좋은 공간이 아닐 수 없다.

홈페이지 바로가기 →국립고궁박물관←, →지도 보기←



**본 자료를 허가없이 사용,복제,배포 행위를 금하며 적발 시 민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첨언 달기
이름 : 암호 :
   제목...(첨언) 작성일
[  전     시  ]   눈썹, 모래산 건설, 다공성계곡 2019-06-09() 오후 4:49:29
[  전     시  ]   The Essential Duchamp 2019-03-01(금) 오후 12:35:04
[  전     시  ]   >리히텐스타인 왕가의 보물 < 2019-02-05(화) 오전 12:02:14
[  전     시  ]   피카소와 큐비즘 2019-02-04(월) 오후 10:30:52
[  전     시  ]   예술과 기술의 실험(E.T.A) 또 다른 시작 2018-07-11(수) 오후 10:31:50
[  전     시  ]   디지털 프롬나드 Digital Promenade 2018 2018-07-04(수) 오후 7:59:47
[  전     시  ]   보이스리스 - 일곱 바다를 비추는 별 2018-07-04(수) 오후 7:16:08
[  전     시  ]   샤갈 러브 엔 라이프 외 2018-06-19(화) 오후 9:23:35
[  전     시  ]   위대한낙서전(展) : OBEY THE MOVEMENT 2018-05-30(수) 오후 10:13:49
[  전     시  ]   제9회 디자인아트페어 2018 외 2018-05-23(수) 오후 10:41:20
[  전     시  ]   당신은 몰랐던 이야기 외 2018-05-16(수) 오후 11:34:17
[  전     시  ]   마르크 샤갈 특별전(영혼의 정원) 2018-05-09(수) 오후 10:49:38
[  전     시  ]   2017 SeMA 신소장품전 외 2018-05-03(목) 오후 10:54:36
[  전     시  ]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 소장품 특별전 외 2018-04-25(수) 오후 10:08:28
[  전     시  ]   오용길 작품전 외 2018-04-18(수) 오후 9:00:49
[  전     시  ]   A Slice of Life, A nature of Nature 외 2018-04-04(수) 오후 10:23:29
[  전     시  ]   19세기 미술, 일상이 되다 2018-03-28(수) 오후 11:51:27
[  전     시  ]   동아시아 필묵의 힘 2018-03-22(목) 오전 12:48:43
[  전     시  ]   KaiJun의 인물화전, 우송윤병조전 2018-03-19(월) 오후 10:34:57
[  전     시  ]   창덕궁 희정당 벽화 특별전 외 2018-03-14(수) 오후 11:05:57
검색 : Page : 이전 1  2  3  4  다음




Copyright 2003-2019 ⓒ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kimjongho.co.kr kimjongho.kr kimjongho.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