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 D :    암 호 :     ID저장         회 원 가 입      네게(쥔장) 쪽지보내기      메모장      각종계산기      빠렛      이모티콘(프레임새창)      보유장비
목록으로 가기..       피카소와 큐비즘
 
소문난 잔치에 먹을거 없다고
요즘 이런 전시회의 특이한 공통점이 생겼는데
사진을 못 찍게 하는곳 치고 볼만한 품목을 전시해놓은곳이 없다는 것이다.

사진을 찍게 되면 타인에게 방해가 될수 있다는 명분이겠으나
애초에 관람객이 많아서 편하게 관람 할 수 없는 상황이다.
그렇다고 손상이 생기는것도 아니고

아무튼 못 찍게 하는 것을 관람객이 미리 알수 없으니 가급전 전화로 문의해보고 못 찍게 한다면 볼게 없다고 판단하고 다른걸 보는게 나을듯 하다.
(끝에 초대형 이상한 그림-장식화라고 함-은 찍을수 있게 하는데 이게 그림인지 깃발인지 난 솔직히 모르겠음.)

그리고 피카소라는 한 예술가 이름을 내걸었다면 그 사람 작품이 제법 있어야 하는거 아닌가?
몇점 없다.
관계자들은 기획해놓고 관람객들을 얼마나 비웃었을까?란 불쾌감이 앞선다.

이런거 법적으로 몇십%이상 있지 않으면 이름을 못 내세우게 할수 없는것인가?
사설 미술관도 아닌 사람들 세금으로 만들어진 공립에서 이딴짓을 하는데 사설 전시관은 오죽하겠나. 에이..
(어떤점에선 사설 미술관이 훨씬 정직할수 있다. 너무 선호도만을 따지는 경향이 강하지만)

하지만 이번 전시회는 남달리 눈에 띄는 점이 있던데
전시장 중간 중간에 배치된 의자들
앉아 편안히 관람하기엔 사람이 너무 많았지만
아무튼 이런건 무척 반가운 설정이 아닐수 없다. (휴일은 아이들의 독차지 에휴)



20년 넘게 사용하던 컵이 갑자기 쩍! 비명을 지르며 깨져버려서
예술의 전당을 간김에 한개 사왔는데 너무 커서 스프그릇 해도 될만한데
저 사람은 이렇게 대빵 큰 잔에 커피를 마시나?



[일년52주미술관프로젝트]
예술의 전당은 너무 자주오는 경향이 있다.
대형 전시관이 많다보니 그런거겠지만 문제는 공연도 비싸고 전시도 비싸다는것
이상하게 세금으로 만들어지고 세금으로 운영되는 곳인데 값이 비싸서 일반인이 자주 들르기 어렵다.
서울의 한쪽에 박혀있는것도 우끼고
어느순간 예술이란게 얼마나 편협한 관객만을 위한 산업인지 느껴지게 된다.
홈페이지 바로가기 →예술의전당←, →지도 보기←



**본 자료를 허가없이 사용,복제,배포 행위를 금하며 적발 시 민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첨언 달기
이름 : 암호 :
   제목...(첨언) 작성일
[  전     시  ]   리히텐스타인 왕가의 보물 2019-02-05(화) 오전 12:02:14
[  전     시  ]   >피카소와 큐비즘 < 2019-02-04(월) 오후 10:30:52
[  전     시  ]   예술과 기술의 실험(E.T.A) 또 다른 시작 2018-07-11(수) 오후 10:31:50
[  전     시  ]   디지털 프롬나드 Digital Promenade 2018 2018-07-04(수) 오후 7:59:47
[  전     시  ]   보이스리스 - 일곱 바다를 비추는 별 2018-07-04(수) 오후 7:16:08
[  전     시  ]   샤갈 러브 엔 라이프 외 2018-06-19(화) 오후 9:23:35
[  전     시  ]   위대한낙서전(展) : OBEY THE MOVEMENT 2018-05-30(수) 오후 10:13:49
[  전     시  ]   제9회 디자인아트페어 2018 외 2018-05-23(수) 오후 10:41:20
[  전     시  ]   당신은 몰랐던 이야기 외 2018-05-16(수) 오후 11:34:17
[  전     시  ]   마르크 샤갈 특별전(영혼의 정원) 2018-05-09(수) 오후 10:49:38
[  전     시  ]   2017 SeMA 신소장품전 외 2018-05-03(목) 오후 10:54:36
[  전     시  ]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 소장품 특별전 외 2018-04-25(수) 오후 10:08:28
[  전     시  ]   오용길 작품전 외 2018-04-18(수) 오후 9:00:49
[  전     시  ]   A Slice of Life, A nature of Nature 외 2018-04-04(수) 오후 10:23:29
[  전     시  ]   19세기 미술, 일상이 되다 2018-03-28(수) 오후 11:51:27
[  전     시  ]   동아시아 필묵의 힘 2018-03-22(목) 오전 12:48:43
[  전     시  ]   KaiJun의 인물화전, 우송윤병조전 2018-03-19(월) 오후 10:34:57
[  전     시  ]   창덕궁 희정당 벽화 특별전 외 2018-03-14(수) 오후 11:05:57
[  전     시  ]   지오그래피스, 한국에서 만나는 멕시코 현대 미술 2018-03-08(목) 오전 12:33:55
[  전     시  ]   망각에 부치는 노래 2018-02-21(수) 오후 10:13:31
검색 : Page : 이전 1  2  3  다음




Copyright 2003-2019 ⓒ 김종호. All rights reserved. kimjongho.co.kr kimjongho.kr kimjongho.net